로고

경산시 2024년 제1차 지방세 체납액 일제 정리 기간 운영

가상화폐 일제 조사, 관허 사업 제한 등 고강도 징수 활동 추진

전경중 기자 | 기사입력 2024/04/22 [18:07]

경산시 2024년 제1차 지방세 체납액 일제 정리 기간 운영

가상화폐 일제 조사, 관허 사업 제한 등 고강도 징수 활동 추진

전경중 기자 | 입력 : 2024/04/22 [18:07]

▲ 경산시청


[울진타임즈=전경중 기자] 경산시는 지난 15일부터 6월 28일까지 11주간 2024년 제1차 지방세 체납액 일제 정리 기간을 운영한다.

경산시는 올해 지방세 체납액 176억원 중 70억(40%) 징수를 목표로 체납정리단(단장:부시장)을 구성, 체계적인 징수 활동을 펼칠 방침이다.

체납정리단은 체납자 부동산, 차량, 금융재산, 급여, 매출채권 등을 조회해 압류 및 매각·추심을 진행하고, 고액 체납자에 대한 출국금지, 관허 사업 제한 등 행정제재도 병행할 방침이다.

또한 체납징수 특별대책으로 50만원 이상 체납자의 가상화폐에 대해 일제 조사하고, 자동차세 체납액의 강력 징수를 위해 체납 차량 번호판 영치도 상시 단속한다.

시 관계자는 “고금리, 실물 경기 침체 등으로 지방세 체납징수 활동이 어려운 상황이지만, 다양한 체납징수 기법 활용과 체납액의 분납 유도로 지방세 체납액 감소 및 건전한 지방재정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