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0 (목)

  • 흐림동두천 16.4℃
  • 흐림강릉 20.0℃
  • 흐림서울 18.1℃
  • 흐림대전 17.9℃
  • 구름많음대구 22.3℃
  • 구름조금울산 22.7℃
  • 맑음광주 21.6℃
  • 맑음부산 23.5℃
  • 구름많음고창 20.3℃
  • 맑음제주 22.4℃
  • 흐림강화 18.0℃
  • 흐림보은 17.9℃
  • 흐림금산 18.0℃
  • 맑음강진군 23.2℃
  • 맑음경주시 23.6℃
  • 맑음거제 22.5℃
기상청 제공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전국·도 단위 스포츠 대회 개최

0월 11일 ~10월 26일... 울진금강송배 전국 볼링대회 등 개최 예정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11일부터 26일까지 선수와 가족 등 2,000여명이 울진을 방문하는 전국·도 단위 스포츠 대회를 개최한다.

 울진군은 태풍 ‘미탁’으로 인명피해와 이재민 발생, 산사태, 도로유실, 하천붕괴 등 피해가 커서 군 행정력과 자원봉사자 등이 투입되어 응급복구와 구호 작업 중인 상황이나 , 10월 전국·도 단위 체육행사를 통해 어려운 지역경제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울진군 체육회 운영위원회에서 개최할 것을 결정하였다.
 
 이번에 개최되는 전국·도 단위 스포츠 대회는 11일부터 13일까지 개최되는 울진금강송배 전국 남녀오픈 볼링대회를 시작으로 12일부터 26일까지(토·일) 2019 경북리그 생활체육 동호인클럽 야구대회, 14일부터 16일까지 제43회 지사기 초·중·고 야구대회가 열릴 예정이다.
 
 전찬걸 군수는 "이번 태풍피해에 체육인들께서도 피해지역 주민들과 아픔을 함께 나누고 위로와 힘이 되어 달라"고 하면서, “지속적으로 생활체육을 활성화하고 스포츠마케팅을 통한 각종 대회 유치로 울진을 널리 알리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검찰이 바르게 서려는 긴장이다.
만에 하나, 이번 조국 일가에 대한 수사가 사법개혁의 선장을 제거하려는 것이었다면, 역설적이게도 가장 최악의 패착이 된 것이다. 우선은 국민들이 검찰의 광기를 목도했다. 그리고 검찰은 스스로 극단의 목표를 정하고 불나방이 되었기에 사법개혁 추진 주체와의 협상력을 상실했다. 검-경 수사권 조정을 비롯해 공수처 설치, 직접 수사 폐지, 혐의사실 공표 금지, 강제 수사 축소라는 엄중한 역사의 칼 앞에 무장해제 된 것이다. 우리는 칼춤을 추며 이른바 본때를 보이는 검찰의 행태가 낯설지 않다. 시류에 편승하거나 변화를 요구하는 시대의 기로에 설 때마다 보였던 행태 아니던가? 빌미만 잡히면 행정부도 입법부도 무릎 꿇릴 수 있다는 제왕적 사고방식, 그러면서도 일극 중심의 무자비한 정권에는 알아서 기며 공안정국의 중심이 되었던 검찰이 아니던가? 반면, 지극히 합리적이며 민주적이어서 삼권분립이라는 헌법정신에 투철한 정권은 검찰권력에 대한 억지력을 갖지 못했다. 지금도 그렇지 않은가? 착한 정권은 검찰의 행태에 어떠한 제동도 걸지 않고 있다. 할 수 없어서 그러겠는가? 적폐정권이었다면 이렇게까지 참아 낼 수 있었을 것이다. 검찰이 3권을 장악할 유일한 길은 문재인 정부로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