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0 (목)

  • 흐림동두천 18.1℃
  • 흐림강릉 21.5℃
  • 구름많음서울 19.5℃
  • 흐림대전 18.1℃
  • 구름많음대구 22.5℃
  • 맑음울산 24.1℃
  • 구름조금광주 22.7℃
  • 맑음부산 23.6℃
  • 흐림고창 21.8℃
  • 맑음제주 22.3℃
  • 구름많음강화 18.9℃
  • 흐림보은 18.2℃
  • 흐림금산 18.8℃
  • 맑음강진군 24.2℃
  • 구름많음경주시 24.1℃
  • 맑음거제 23.6℃
기상청 제공

청송군, 나눔 봉사 결실 맺어

경북사랑의열매 유공자 포상식 및 나눔봉사단 총회서 단체·개인 수상

 

 청송군(군수 윤경희)은 지난 8일 경북도청 동락관에서 열린 ‘2019 경북사랑의열매 유공자 포상식 및 나눔봉사단 총회’에서 지역의 단체 및 개인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고 밝혔다.

  한 해 동안 귀감이 되는 기부와 선행을 실천한 분들을 표창하는 이날 행사에서 청송군에서는 ‘한사랑회’가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상을, 청송군 사랑의 열매 나눔봉사단 ‘서옥자’ 단장이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중앙회 봉사부분 우수단원상을, 같은 봉사단의 ‘최진숙’ 봉사단원이 경북 우수나눔단원 도단장 표창을 수상했다. 

  청송노인복지센터 및 청송 재가노인지원센터 소속 요양보호사 모임인 ‘한사랑회’는 2008년부터 매해 연말 일일찻집을 운영하며 그 수익금으로 지역 내 어려운 이웃들을 지속적으로 도와주며 꾸준한 나눔활동을 이어온 공로가 인정되어 수상하게 되었으며, 한사랑회 손원희 회장은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을 돕는데 회원들의 마음을 담아 지속적으로 따뜻한 사랑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청송군 사랑의 열매 나눔봉사단장으로 매년 봉사활동 및 나눔 캠페인 활동에 적극 참여한 서옥자 단장은 “이런 큰 상을 받게 되니 무척 기쁘다.” 며 “지역의 나눔 문화 확산과 자원봉사 활성화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윤경희 청송군수는 “나눔 문화를 위한 노력과 헌신이 수상으로 이어져 무척 기쁘고 축하드린다.”며 “이웃과 사회를 위해 나눔과 봉사를 실천하는 분위기가 정착되도록 군에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검찰이 바르게 서려는 긴장이다.
만에 하나, 이번 조국 일가에 대한 수사가 사법개혁의 선장을 제거하려는 것이었다면, 역설적이게도 가장 최악의 패착이 된 것이다. 우선은 국민들이 검찰의 광기를 목도했다. 그리고 검찰은 스스로 극단의 목표를 정하고 불나방이 되었기에 사법개혁 추진 주체와의 협상력을 상실했다. 검-경 수사권 조정을 비롯해 공수처 설치, 직접 수사 폐지, 혐의사실 공표 금지, 강제 수사 축소라는 엄중한 역사의 칼 앞에 무장해제 된 것이다. 우리는 칼춤을 추며 이른바 본때를 보이는 검찰의 행태가 낯설지 않다. 시류에 편승하거나 변화를 요구하는 시대의 기로에 설 때마다 보였던 행태 아니던가? 빌미만 잡히면 행정부도 입법부도 무릎 꿇릴 수 있다는 제왕적 사고방식, 그러면서도 일극 중심의 무자비한 정권에는 알아서 기며 공안정국의 중심이 되었던 검찰이 아니던가? 반면, 지극히 합리적이며 민주적이어서 삼권분립이라는 헌법정신에 투철한 정권은 검찰권력에 대한 억지력을 갖지 못했다. 지금도 그렇지 않은가? 착한 정권은 검찰의 행태에 어떠한 제동도 걸지 않고 있다. 할 수 없어서 그러겠는가? 적폐정권이었다면 이렇게까지 참아 낼 수 있었을 것이다. 검찰이 3권을 장악할 유일한 길은 문재인 정부로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