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0 (목)

  • 맑음동두천 9.3℃
  • 맑음강릉 11.4℃
  • 연무서울 9.9℃
  • 맑음대전 12.1℃
  • 맑음대구 13.4℃
  • 맑음울산 12.5℃
  • 맑음광주 13.1℃
  • 맑음부산 13.5℃
  • 맑음고창 11.7℃
  • 맑음제주 12.8℃
  • 맑음강화 8.4℃
  • 맑음보은 11.1℃
  • 맑음금산 11.5℃
  • 맑음강진군 13.5℃
  • 맑음경주시 14.6℃
  • 맑음거제 13.9℃
기상청 제공

울진해경, 왕돌초 인근 미출수 다이버 7명 신속구조

수중레저활동중 표류된 다이버 7명 헬기, 민간과 함께 협력구조


울진해양경찰서(서장 최시영)는 10일 오후 1시 20분경 울진 왕돌초 인근 해상에서 다이버 7명이 수중 레저활동차 입수했다.


 미출수중이라는 신고를 접수하고, 2시 15분경 입수지점에서 약 5㎞ 떨어진 해상에서 표류중인 것을 발견, 구조하였다고 밝혔다.


 사고접수 즉시 울진해경은 헬기, 경비함정, 구조대, 파출소 연안구조정 등 가용 구조세력을 현지에 급파해, 오후 2시 7분경 신고 지점에서 북서쪽으로 약 5㎞ 떨어진 해상에서 헬기가 이들을 최초 발견해, 해경구조대 및 경비함정과 주변에 있던 민간구조선이 함께 구조했다고 전했다. 


 사고를 당한 사람들은 다이버 동호회 회원들로 이 날 오전 10시 10분경 울진 후포항을 출항해 레저 활동중 사고를 당한 것으로 알려졌고, 구조된 이들의 건강상태는 양호한 것으로 전해졌다.


 해경 관계자는 “수중 레저활동시 2인 1조 또는 3인 1조로 반드시 팀을 이뤄 활동해야 하고, 사업주는 수중 활동자에 대한 충분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며 안전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타임즈칼럼

더보기
몸캠피싱 누구도 예외일 수는 없다
[김문년 박사 한국몸캠피싱예방운동본부 자문위원] 최첨단 IT기술은 현대인에게 유익하고 편리한 정보를 주지만 다양한 유형들의 범죄에도 악용되고 있다. 신종 사이버 범죄인 몸캠피싱은 신원 불명의 사람이 접근해도 거부감 없이 받아들이는 SNS의 특성을 교묘히 활용한 행위이다. 플랫폼의 특성상 불특정 다수의 대상에게 손쉽게 접근이 가능하기 때문에 누구나 이러한 범죄에 노출될 위험성을 가지고 있다. 사이버 공간은 익명성과 직접 대면하지 않아도 전 세계 사람들과 소통할 수 있는 인터넷상의 가상공간이다. 시공간을 초월하여 전 세계 사람이 SNS, 블로그, 인터넷 게시판 등을 통해 단순히 정보를 주고받는 공간을 넘어 사회, 경제, 문화의 공간이 되고 있다. 언제 어디서나 쉽고 빠르게 정보를 주고받을 수 있어서 편리하기도 하지만, 때로는 서로 얼굴을 보지 않거나 신분이 드러나지 않아서 심각한 문제가 발생하기도 한다. 방송통신위원회 발표에 따르면 스마트폰 보급률이 지난해 91.7%에 달할 정도로 확대되었으나 사이버 사기기술도 고도화되어 메신저 피싱, 몸캠피싱, 보이스 피싱, 스미싱 등의 사이버 범죄도 다양하게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몸캠피싱이란? 음란한 화상 채팅을 통해 돈

미디어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