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6 (금)

  • 맑음동두천 -8.0℃
  • 맑음강릉 1.4℃
  • 맑음서울 -6.6℃
  • 맑음대전 -4.3℃
  • 맑음대구 -2.5℃
  • 구름많음울산 -2.5℃
  • 맑음광주 -1.9℃
  • 구름많음부산 0.0℃
  • 맑음고창 -2.8℃
  • 흐림제주 3.4℃
  • 맑음강화 -5.8℃
  • 맑음보은 -6.1℃
  • 맑음금산 -5.2℃
  • 구름많음강진군 -0.6℃
  • 맑음경주시 -1.9℃
  • 구름많음거제 0.8℃
기상청 제공

“나눔의 열기로 뜨거운 울진 ”

『희망2020 나눔캠페인 성금모금의 날』 행사


친절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지난 3일‘나눔으로 행복한 울진’이라는 슬로건으로 『희망2020 나눔캠페인 성금모금의 날』 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전찬걸 군수, 장시원 군의회 의장, 신혜영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을 비롯해 관내 기관단체, 어린이집 원아 등 군민 500여명이 참여하였으며, 행사 당일 모금 성금이 총 1억2천1백여만 원에 달해 어려운 경제상황 속에서도 나눔으로 하나 되는 울진군민의 저력을 보였다.
 
 1부 행사에서는 기부문화 확산에 공헌한 유공자에 대한 표창전달식 및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올 한 해 울진군에 지원한 9억 7천만 원의 행복나눔지원금을 전달하는 자리를 가져 더욱 뜻깊은 의미가 있었다.
 
 2부 행사에는 한수원(주)한울원자력본부 3,500만원, 환경시설관리(주) 1,000만원, 울진불교사암연합회, 반석이앤씨, 울진메디칼약국 각 500만원, 나진콘크리트산업, 울진군복싱협회, (주)해동기술개발공사 각 300만원, 울진수렵관리협회, (사)경북옥외광고협회울진지부, ㈜영광건설, 아이러브 울진맘카페 각 200만원, ㈜아리바이오 100만원의 성금을 전달했다. 

 그리고 NH농협울진군지부에서 성금 100만원과 200만원 상당의 쌀, 우리뜰정미소 에서 240만원 상당의 쌀10kg 100포, 울진군 새마을회에서 성금 100만원과 50만원상당의 쌀, PAT 울진점에서 200만원 상당 양말 200세트의 물품을 기부해 태풍 피해의 여파에도 여전히 뜨거운 울진군의 나눔 문화를 느낄 수 있었다.
 
 또한, 울진보듬이나눔이어린이집, 고우이보듬이나눔이어린이집 원아들이 열심히 준비한 축하공연을 펼쳤고, 울진군여성단체협의회, 한국여성농업인울진군연합회, 울진군사랑의열매나눔봉사단 회원들이 떡과 음료, ㈜아리바이오에서 미네랄 생수를 준비해 사랑의 열매 달아주기 자원봉사활동을 함께 펼쳐 더욱 풍성한 행사가 되었다.

 전찬걸 군수는 “지난 한 해 동안 울진군민이 약 7억 6천여만 원의 성금을 모금하여 울진의 어려운 이웃에게 큰 힘이 됐다”며 “남은 성금모금 기간에도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 한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타임즈칼럼

더보기
울진소방서, 생명을 살리는 골든타임 `소방차 길터주기`
겨울철은 다른 계절과 달리 화재예방이 더욱 강조되는 계절이다. 여름과 가을에 비해 기온이 하강하면서 난방용품 사용이 증가하고 이로 인한 화재 발생건수가 상대적으로 높으며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 점유율 또한 가장 높다. 이에 매년 소방서에서는 겨울철 소방안전대책 등을 추진해 화재예방을 위한 홍보활동 강화와 선제적 현장대응능력 구축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최근 5년간 겨울철 화재는 크게 줄지 않고 구급출동 건수도 증가하고 있어 생명을 살리는 골든타임 확보와 재난 발생 시 소방차가 초기 대응에 효과적으로 출동하기 위한‘소방차 길 터주기’의 중요성에 대해 강조하고 싶다. 심정지 환자의 경우에는‘4분 경과 후 1분 마다 생존율이 7~10%씩 감소’ 하고‘10분경과 시 생존율은 5% 미만으로 감소’한다는 연구 결과도 소방이 시간과의 싸움을 하고 있다는 것을 말해 주고 있다. 소방차 통행로 확보를 위하여 숙박시설 밀집지역, 주택 밀집지역, 전통시장 등에서 소방차 길 터주기 홍보를 하고 있으며, 2010년 12월 9일‘도로 교통법’개정에 따라 긴급 소방차량에 대한 양보의무 위반 차량 단속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하지만 단속보다는 양보하는 시민 의식이

미디어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