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6 (일)

  • 흐림동두천 1.1℃
  • 흐림강릉 5.3℃
  • 서울 0.9℃
  • 대전 5.2℃
  • 대구 10.2℃
  • 울산 12.2℃
  • 광주 4.2℃
  • 부산 12.7℃
  • 흐림고창 3.2℃
  • 제주 8.0℃
  • 흐림강화 0.2℃
  • 흐림보은 4.3℃
  • 흐림금산 4.8℃
  • 흐림강진군 4.5℃
  • 흐림경주시 10.7℃
  • 흐림거제 11.6℃
기상청 제공

봉화교육지원청, 교육 혁신을 위한 새출발 다짐

‘2020년 봉화교육가족 새해 다짐식’ 개최


경자년 새해를 맞이해 경상북도봉화교육지원청(교육장 이예걸)은 2일 오전 교육지원청 전 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봉화교육가족 새해 다짐식’을 개최했다.

 다짐식에 앞서 오전 8시 교육장·간부공무원의 충혼탑 참배를 시작으로 2020. 1. 1.자 임명장 수여식, 새해 다짐식이 차례로 진행되었다. 

 새해 다짐식에는 신규 공무원 및 전입자 20여 명이 함께해 새출발의 의미를 더했다. 교육장과 직원들은 다짐을 담은 떡케이크를 커팅하고 새해 인사와 덕담을 나누는 등 훈훈한 시간을 가졌다.

 이예걸 교육장은 “봉화에서 맞이하는 새해를 교육가족과 뜻깊게 시작할 수 있어 기쁘다.”며 “흰쥐는 풍요와 희망을 상징한다고 한다. 자라나는 아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선사하기 위해 ▷변화와 혁신을 도모하는 교육행정 ▷교육을 살리는 원팀(One-team) 정신을 바탕으로 ‘미래로 나아가는 교육 혁신’에 더욱 박차를 가하자.”고 했다.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타임즈칼럼

더보기
울진소방서, 제2의 탈출구 경량칸막이 기고문
우리가 살고 있는 아파트에는 경량칸막이가 어디에 존재하고 있을까 라는 의문을 한번쯤 가져본 사람이 몇 명이나 될까? 4년 전 2016년 2월 19일 부산 해운대구 모 아파트에 불이난 것을 이웃이 신고 했다. 집에서 잠을 자다가 뜨거운 연기에 놀라 잠을 깬 이 씨는 얼른 아내를 깨우고 3살 딸을 가슴에 꼭 끌어안았다. 불은 출입문과 인접한 주방에서 내부로 번져 현관으로 탈출할 수 없는 상황이었다. 이 씨는 아내와 딸을 데리고 일단 베란다로 피신했다. 밖은 아파트 7층 높이였다. 유독가스가 번지는 아찔한 상황에서 이 씨는 베란다 벽을 부수면 이웃집으로 연결된다는 사실을 번득 떠올렸다. 이 씨는 석고보드로 만든 경량 칸막이벽을 있는 힘껏 뚫고 옆집으로 들어가 가족의 목숨을 모두 구했다. 이와 같이 경량칸막이의 설치 덕분에 일가족은 다행히도 무사할 수 있었다. 경량칸막이라 함은 아파트, 공동주택 화재 시 출입구나 계단으로 대피하기 어려운 경우를 대비해 옆 세대로 피난하게 하고자 9mm가량의 석고보드로 만들어 놓은 벽체로 여성은 물론 아이들도 몸이나 발로 쉽게 파손이 가능한 벽을 말한다. 하지만 대부분의 가정에서는 경량칸막이에 존재 여부를 모르는 경우가 많고 부족한

미디어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